관악산둘레길 안양시 구간 : 석수역 ~ 안양예술공원 ~ 관악산산림욕장 ~ 간촌약수터

1. 트레킹 일시 :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11:29 - 17:01 


2. 트레킹 장소 : 관악산둘레길 안양시 구간 + 과천구간


3. 소재지       : 안양구간(경기도 안양시), 과천구간(경기도 과천시)


4. 트레킹 코스 : 석수역 → 호암산숲길공원 → 금강사 → 안양예술공원 → 망해암 → 비봉산책길 → 관악산산림욕장입구 → 간촌약수터 → 안양시경계 → 과천향교 → 남태령망루 → 남태령역


5. 트레킹 거리 및 소요시간 : 18.70km(5시간 32분) = 안양시 구간 10.43km(3시간 14분) + 과천시 구간 8.27km(2시간 18분)


 석수역(11:29) → 2.44km → 금강사(12:14)  → 2.97km → 망해암(13:31) → 5.02km → 간촌약수터(14:43) → 3.89km → 과천향교(15:49) → 3.44km → 남태령망루(16:49) → 0.94km → 남태령역(17:01)

 

6. 관악산둘레길 안양시 구간 정보



안양시 구간은 모두 6개 구간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구간별로 특색있는 안양의 숲길을 체험할 수 있다. 이 중 석수역에서 시작해서 금강사, 안양예술공원, 망해암, 비봉 산책길, 내비산 입구, 관악산 자연학습장, 간촌약수터를 지나 과천으로 이어진 관악산 둘레길은 안양시 만안구 전경의 속살을 들여다보며 피곤함을 날릴 수 있다. 조금 가파르기 때문에 난이도는 있지만 걷고 나면 상쾌한 기분을 느낄 수 있는 둘레길이다.


7. 관악산둘레길 정보



관악산 둘레길은 수도권의 대표적인 명산인 관악산과 접해 있으며 안양시·과천시·관악구·금천구에 속해있는 관악산을 순환할 수 있는 둘레길로서 전체구간은 31.2㎞이며, 산의 높이는 629m로, 관악산 둘레길의 아름다운 경관을 감상하고 역사와 생태를 배우는 자연 탐방로이다.


8. 관악산둘레길 안양시, 과천시 구간 트레킹 지도 및 GPX 파일 다운로드




2019-10-23-경기-안양시-석수역-안양예술공원-관악산산림욕장-간촌약수터-과천시-안양시경계-과천향교-남태령망루-

(*석수동 석실분 왕복거리 약 330m는 제외)


9. 트레킹 사진


1구간 : 석수역 ~ 금강사

▲ 석수역 1번 출구(경기 안양시 만안구 석수동)에서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과 과천구간 트레킹을 시작합니다. 오늘은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만 소개합니다. 석수역앞 보도육교에서 바라본 석수역입니다.


▲ 석수역 앞 보도육교의 관리부서가 금천구로 되어 있네요. 석수역은 안양시와 서울특별시 금천구의 경계에 있습니다. 


▲ 석수역앞 보도육교를 내려오면 보도블럭 바닥에 안양시 관악산둘레길 안내표지가 있습니다.


▲ 서울둘레길 이정표(← 관악산(서울둘레길) 250m, 안양천(서울둘레길) 200m →) 맞은편의 관악산둘레길 이정표를 따라 올라갑니다. 


▲ 덕수소공원 갈림길에서 관악산 둘레길 이정표가 모두 오른쪽으로 표시가 되어 있어서 바로 오른쪽으로 돌았는데요.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은 이곳에서 직진해서 정자가 있는 호암산숲길공원에서 오른쪽 방향으로 이동해야 되는 것으로 보입니다. 참고로 호암산숲길공원은 2019년 10월 16일부터 주민에게 공원을 개방했다고 하네요.




▲ 숲길로 들어가는 입구에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 안내지도가 있네요. 1구간부터 6구간까지 안내하고 있네요.


▲ 둘-2(↓석수역, 금강사↑) 이정표입니다.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은 둘-1에서 시작해 둘-52에서 끝납니다. 이정표만 잘 보고 가면 길 잃을 일은 없을 것 같네요. 둘-1 이정표는 지나쳤는데 호암산숲길공원에 있는 걸로 추정됩니다. 다음에 관악산둘레길 관악, 금천구간을 걸을 때 직접 확인해 보겠습니다.


▲ 둘-3(← 금강사 1.67km, 석수역 0.76km →)


▲ 석수배드민턴클럽


▲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 리본 - 제2의 A+ 안양부흥


▲ 둘-4(← 호암산 3.1km, 금강사↑, 석수역 →)


▲ 둘-5(← 서울금천구간 총3km, ↓석수역 1.08km, 금강사 1.35km →)



▲ 둘-6(← 금강사 1.21km, ↓석수역 1.22km, 관악역 1.91km↑)


▲ 제2경인고속도로 삼막IC


▲ 삼막IC 굴다리 밑을 지납니다.


▲ 제2경인고속도로 삼막 IC의 삼막애견공원




▲ 둘-7(석수역 1.99km ↓, 금강사 0.44km ↑) 이정표이고 앞의 다리는 삼막천 위의 석수교입니다.


▲ 정심여자중고등학교


2구간 : 금강사 ~ 안양파빌리온(알바로시자홀)

▲ 금강사 앞입니다. 금강사 앞에서 관악산둘레길은 오른쪽 방향입니다.


▲ 둘-8(↓금강사 0.22km, 안양예술공원 1.58km↑ , 관악역 1.74km →)


▲ 둘-9(← 삼막사 2.45km, ↓금강사 0.3km, 안양예술공원 1.49km↑)


▲ 석수동 석실분 입구입니다. 석수동 석실분은 관악산둘레길에서 벗어나 있는데, 거리는 왕복 약 330m 정도됩니다. 


▲ 석수동 석실분(石水洞 石室墳) - 경기도 기념문 제125호, 경기도 안양시 만안구 석수동 236-9


석수동 석실분은 삼성산(三聖山)의 정상에서 오른쪽으로 뻗어 내려온 구릉(丘陵) 정상부에 화강암(花崗岩)으로 축조되었다. 삼국시대의 것으로 해발 약 300m 정도의 높은 곳에 위치하고 있으면 고분(古墳)은 산의 정상부를 향해 남북으로 조성되어 있다. 석실내부는 화강암의 할석(割石)을 이용해 동·서·북벽(北壁)의 3면을 맞추어 축조하였고 남벽(南壁)은 대판석(大板石) 1매로 축조하였다. 동·서벽은 5~6단으로 쌓여 있고 북벽은 크고 작은 돌이 6~7단으로 쌓여있다. 석실내부의 길이는 3.3m 폭 1.4m 높이 1.5m에 석실의 뚜껑은 3매의 화강암 판석을 사용하였다. 전체적인 특성상 남벽의 판석을 이용하여 추가로 매장을 하던 돌방무덤의 형태를 지니고 있다. 


▲ 석수동 석실분


▲ 석수동석실분을 잠시 둘러보고 관악산둘레길 안양구간으로 돌아왔습니다.


▲ 둘-10(← 안양예술공원 1.24km, ↓금강사 0.56km)


▲ 둘-11(↓금강사, 안양예술공원 ↑)


▲ 둘-12(↓금강사, 안양예술공원 1.0km →)


▲ 둘-14-삼성산 제1쉼터(↓제1전망대 0.8km, 안양예술공원주차장 0.45km↑)


▲ 둘-15(← 안양예술공원 0.82km, ↓금강사)



▲ 안양예술공원 무장애나눔길


▲ 둘-16(← 관악산산림욕장, ↓석수역)


▲ 중간자(mediator) - 마이클 주(미국)


위성방송 수신 접시 안테나와 해시계를 연상시키는 탄구 형태의 작품은 숲을 자연재해로부터 보호하는 피뢰침 역할을 한다. 지면 아래로 파인 모습은 반(反)기념비적인 의미를 담고 있으며 시간, 장소, 만남의 의미도 함축한다. 


▲ 둘-17(↓ 안양예술공원[인공폭포] 0.35km, 안양사 0.15km ↑, 명상의숲 0.60km →)


▲ 안양상자집 - 사라진(탑)에 대한 헌정(볼프강 빈터 · 베르트홀트 회르벨트, 독일)


다양한 세상의 음료 박스를 재활용하여 만든 집. 불교의 중심지였던 이곳에 오래 전 있었을지도 모르는 불탑을 현대적인 소재로 다시 만들었다. 불탑도 성당도 아닌 이 건물을 통해 작가는 과거의 영적인 에너지를 되돌리고자 했다. 


▲ 거울미로 - 예페 하인(덴마크)


백팔 개의 거울 기둥으로 이루어진 원형 미로. 기독교 문화에서 신성한 장소로 향하는 순례자의 길을 상징하는 미로가 안양의 풍부한 불교 문화와 결합했다. 백팔번뇌를 의미하는 거울 기둥들은 서로의 빛을 반사하며 관람자를 미로의 중심으로 이끈다.


▲ 둘-18(← 망해암, 관악역 ↑, 금강사 →)


▲ 물고기의 눈물이 호수로 떨어지다 - 오노레도(벨기에)


하천 중심의 바위 위에 설치한 물고기 형태의 분수. 삼성천의 물을 끌어올려 열네 개의 서로 다른 물줄기로 뿜어낸다. 분수가 놓인 두개의 바위는 얀양에서 수백 명의 사상자를 낳았던 1977년 홍수 때 산에서 굴러내려 온 돌이다. 


▲ 둘-19(망해암 →)


▲ 삼성천


3구간 : 안양파빌리온(알바로시자홀) ~ 망해암

▲ 안양파빌리온(알바로시자홀)


안양파빌리온은 모더니즘 건축의 20세기 마지막 거장으로 꼽히는 포르투갈 출신의 세계적인 건축가 알바로 시자(Alvaro Siza)가 설계한 조형예술 건축물로서 아시아에서는 최초로 디자인된 작품이다. 자연환경과 조화를 이루고 있는 이 건축조형물은 안양시가 2005년 안양공공예술프로젝트(APAP)의 일환으로 국내외 저명한 예술가들의 조형작품 90여점과 함께 설계ㆍ건축한 조형예술작품이다. 안양파빌리온은 어느 각도에서도 같은 형태로 읽혀지지 않는 특유의 공간구조와 기하학적 형태를 이룬 시적인 공간으로 설계했다.


▲ 둘-20(↓ ̄ 삼막마을 50m, 망해암↑, 관악역 1.81km →)



▲ 둘-21(← 관악산산림욕장, 석수역 →)


▲ 둘-22(← 망해암, ↓안양예술공원, 관악역 2.05km →)


▲ 둘-23(← 망해암, 안양예술공원 →)


▲ 둘-24(↓안양예술공원 0.9km, 망해암 0.81km↑)


▲ 둘-25(← 안양 무선항공표지소 0.78km, ↓안양예술공원, 망해암 ↑)


▲ 전망대


▲ 전망대에서 바라본 수리산




▲ 참샘


▲ 둘-26-관악천 샘터(↓안양예술공원 1.14km 망해암 0.57km↑, 안양역 0.57km →)


▲ 둘-27(← 망해암, ↓안양예술공원, 안양역 0.57km →)


▲ 둘-28(↑관악산산림욕장)



▲ 둘-29(↓안양예술공원, 관악산산림욕장입구↑)입니다. 앞으로 보이는 사찰은 망해암입니다. 


4구간 : 망해암 ~ 비봉산책길

▲ 망해암(望海庵)


▲ 둘-30(↓안양예술공원, 관악산산림욕장입구↑)


▲ 둘-31(← 안양 무선항공표지소 0.68km, ↓망해암 0.16km, 비봉산책길 0.84km↑)


▲ 세심천 쉼터(망해암 산불초소)


▲ 비봉산 보덕사(飛鳳山 普德寺)


▲ 둘-32


▲ 둘-33(↓망해암 0.84km, 비봉산책길 0.16km →)


5구간 : 비봉산책길 ~ 관악산산림욕장 입구

▲ 둘-34(← 관악산산림욕장입구 2.95km, ↓망해암 1.2km, 임곡마을 0.15km →)


▲ 둘-35(← 간촌약수터, ↓망해암)


▲ 둘-36(관악산산림욕장입구↑, 비봉산책길 →)


▲ 둘-37(↓관악산산림욕장입구 2.09km, 비봉산책길 0.86km →)


▲ 둘-38(← 관악산산림욕장, )


▲ 둘-39(← 안양예술공원 수목원, ↓망해암, 관악산산림욕장입구↑ )




▲ 뒤돌아본 비산중학교


▲ 비산체육공원




6구간 : 관악산산림욕장입구 ~ 간촌약수터

▲ 관악산 산림욕장



▲ 둘-40(간촌약수터입구 1.07km →)


▲ 매천약수터


▲ 관악산 자연학습장


▲ 둘-44(↓간촌약수터입구 0.67km, 관악산산림욕장입구 0.53km↑, 관악산 2.43km →)


▲ 둘-45(← 간촌약수터, ↓관악산산림욕장)


▲ 둘-46(↓관악산산림욕장입구, 간촌약수터입구 0.43km →)


▲ 둘-47(← 간촌약수터)


▲ 둘-50(↓ 안양예술공원, 과천시 시작점(과천시 구간 총 6.2km) 0.45km) →


▲ 간촌약수터



▲ 둘-52( ← 관악산산림욕장입구 1.3km, ↓인덕원역, 과천시 시작점 과천시구간↑) 이정표입니다. 관악산둘레길 안양시 구간은 석수역에서 간촌약수터까지 10km(약 4시간)으로, 과천둘레길은 안양시경계에서 남태령망루까지 6.6km로 안내하고 있어 간촌약수터에서 안양시경계까지 약 500m가 어느 시구간으로도 포함되지 않았네요. 일단 안양시 구간은 간촌약수터까지로 마무리하겠습니다. 



댓글(7)

  • 2019.10.26 02:22 신고

    다녀오신 관악산둘레길 안양시 구간을 함께 걷고 갑니다^^
    다음에 이용시에 참고해야겠어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 2019.10.26 07:33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가네요~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2019.10.26 08:46 신고

    산이름에 악자가 붙은 아름다운명산
    관악산에도 이제 단풍이 물들이기 시작 하겠네요

  • 2019.10.26 09:42 신고

    관악산 산행하셨군요.
    눈으로 따라 걷고 갑니다.ㅎㅎ

    즐거운 주말 되세요

  • 2019.10.26 10:24 신고

    가을은 등산, 둘레길 좋죠 ㅋㅋ 고고
    잘보고 갑니다.. ^~^

  • 2019.10.26 11:42 신고

    가을 산행을 하셨군요.
    사진이 많아 함께 여정을 떠난 느낌이어요.

  • 2019.10.28 08:18 신고

    관악산 둘레길 조성이 잘 되어 잇네요.
    이정표도 비교적 잘 되어 있고,,
    걸으면서 볼만한것도 많은것 같습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