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산성 16문 스탬프 투어 ③ 백운대 ~ 원효봉 ~ 북한산성입구 정류장

1. 산행 일시 : 2017년 3월 5일 토요일, 08:13 - 17:19  


2. 산이름    : 북한산 백운대(836m), 북한산성


3. 소재지    : 서울특별시 강북구ㆍ성북구ㆍ종로구ㆍ은평구, 경기도 고양시ㆍ양주시


4. 산행 코스 : 북한산성입구 버스정류장 → 대서문 → 중성문·중성 암문·중성 수문 → 가사당암문 → 의상봉 → 가사당암문 → 용출봉 → 용혈봉 → 증취봉 →  부암동암문  → 청수동암문 →  문수봉 → 대남문 → 대성문 → 보국문 → 대동문 → 용암문 → 백운봉암문  → 백운대 → 백운봉암문 → 북문 → 원효봉 → 서암문 → 수문 → 북한산성방문자센터 → 북한산성입구 버스정류장

 

5. 산행 거리 및 소요시간 : 17.83km(9시간 6분) = 북한산 정상 백운대까지 12.37km(6시간 26분) + 하산 5.46km(2시간 40분)


북한산성입구 버스정류장(08:13) → 1.50km →  대서문(08:35) → 1.63km → 중성문(09:03) → 1.53km → 의상봉(09:55) → 2.90km → 대남문(12:09)  → 0.46km → 대성문(12:21) → 1.36km → 대동문(12:54) → 2.99km → 백운대(14:39)  → 1.72km → 북문(15:45) → 2.68km → 수문(16:53) → 1.06km → 북한산성입구 버스정류장(17:19)


6. 명산 인증 및 순위 : 블랙야크 명산 100(61좌 인증), 한국의 산하 인기명산 100(3위)


7. 북한산 및 북한산성 소개


1) 북한산


서울의 진산 북한산은 조선조 초기에는 삼각산(三角山)으로 불렀다. 삼각산이란 이름은 〈신증동국여지승람〉에 '삼각산은 양주의 경계에 있다. 일명 화산(華山)이라 하고, 신라시대에는 부아악(負兒岳)이라고 불렀다.

이 산은 경성(京城)의 진산으로 동명왕의 아들 온조가 한산(漢山)에 이르러 부아악에 올라가서 살 만한 곳을 살폈다'는 기록이 있으며, '백운봉 (白雲峰, 지금의 백운대), 인수봉 (仁壽峰), 만경봉 (萬景峰,지금의 만경대)등 세 봉우리가 있으므로 그렇게 이름한 것이다'라고 유래를 기록하고 있다. 북한산성에 대해서는 〈신증동국여지승람〉과 〈북한지〉에 상세히 기록되어 있다. 북한산성은 백제 온조왕이 터를 잡았고 그후 개루왕 때 성터를 쌓았다는 기록이 있으며, 조선시대에 임진왜란, 병자호란을 치른 뒤 숙종 37년(1711년)에 시작하여, 6개월 만인 그해 10월에 완공하였다 한다. 

북한산성은 험한 산세를 이용하여 정상을 기점으로 서쪽 산자락부터 원효봉, 염초봉, 백운대, 만경대, 용암봉, 문수봉, 나한봉, 나월봉, 용출봉, 의상봉까지 연결하여 쌓은 산성으로 총 길이가 10km에 달한다. 당시 산성에는 14개의 성문을 냈는데, 산성의 정문 격인 대서문을 중심으로 북쪽으로 수문, 서암문(시구문), 북문, 백운대를 지나 위문, 용암문, 대동문, 보국문, 대성문, 대남문, 청수동암문, 대서문에서 북서쪽으로 이어지는 산성에는, 부황동암문, 가사동암문이 설치되었다.

현재는 대부분 성문을 복원하였다. 북한산에 수많은 등산로 거미줄 같이 얽혀 있어 산행시 주의를 요하는 곳이다. 북한산의 산행 들머리는 대표적으로 여섯 군데를 꼽고 있다. 우이동 기점, 4.19탑 기점, 정릉 기점, 세검정 기점, 불광동 기점, 구파발 북한산성 기점으로 구분할 수 있다. 



2) 북한산성


북한산성은 고양시 덕양구 북한동과 서울시 강북구, 종로구, 은평구 경계의 북한산 정상 능선을 따라 위치하는 포곡식 석축산성이다. 백제 개루왕 5년(132)에 북한산성의 명칭으로 축조했다는 기록이 있으며, 이후 고구려의 남진을 저지하고 수도를 방어하는 중요한 요새로서 북한산성의 명칭이 등장하나 삼국시대의 북한산성이 현재의 북한산성과 같은 곳인지에 대해서는 분명하지 않다. 고려시대 고종19년(1232) 몽고군의 2차 침입 시 이곳에서의 격전과 거란의 침입 시 태조의 재궁을 이곳으로 옮긴 일도 있었고 조선 숙종 대에는 대대적인 수축 및 증축이 있었다. 성벽은 내탁과 內外俠築으로 견고하게 쌓았으며, 봉우리와 봉우리를 연결함으로써 자연지형을 최대한 활용하고 있다. 기록에는 14개소의 성문이 있었고 이 중 5개소에 문루가 세워졌으며 3개소의 장대지가 있었다고 한다. 또한 26개소의 저수지와 99개소의 우물이 있었다고 하나 확인이 불가능하다.


8. 북한산성 산행 지도 및 gpx 파일 다운로드


 


2017-03-05-서울-은평구-북한산성입구정류장-대서문-경기-고양시-의상봉-문수봉-대남문-대동문-백운대-북문-원효


9. 산행 사진


▲ 북한산 백운대(836m) 정상


▲ 뒤돌아본 북한산 정상 백운대


▲ 만경대, 노적봉, 보현봉, 문수봉, 나한봉, 나월봉, 증취봉, 사모바위, 비봉 

▲ 노적봉, 보현봉, 문수봉, 나한봉, 나월봉, 증취봉, 용혈봉, 용출봉, 의상봉, 사모바위, 비봉



▲ 북한산성탐방지원센터 방향으로 내려갑니다.






▲ 대동사(大東寺) 입구


▲ 대동사(大東寺)


▲ 이곳에서 계단을 올라 상운사로 들어서면 안되고 상운사(祥雲寺) 전에서 왼쪽 길로 가야합니다.



▲ 계단을 힘겹게 오르면 북문에 도착합니다.




▲▼ 북문


원효봉과 영취봉 사이의 해발 430m 지점에 위치해 있으며, 산의 능선이 말안장 모양으로 움푹 들어간 형태를 보이는 안부 지점에 자리한다. 주변에 상운사와 훈련도감 유영지가 있는 것으로 미루어보아, 훈련도감 유영과 상운사에서 북문지역의 수비와 관리를 맡은 것으로 파악된다.





▲ 원효봉에서 바라본 염초봉, 정상 백운대, 만경대, 노적봉


▲ 원효봉에서 바라본 문수봉, 나한봉, 증취봉, 용혈봉, 용출봉, 의상봉






▲▼ 원효봉(505m)

 





▲ 용출봉과 의상봉




▲▼ 원효암(元曉庵)






▲ 성랑지(城廊址)


성곽에 딸린 초소 건물이자 병사들의 숙소였던 성랑이 있었던 곳이다. 북한산성에는 성랑 143소개가 있었다.


▲ 성벽의 몸체 부분 위에 설치한 낮은 담장인 여장



▲▼ 서암문


1711년 북한산성 성곽을 축조하면서 설치한 8개의 암문 중 하나이다. 암문은 비상시에 병기나 식량을 반입하는 통로였으며, 때로는 구원병의 출입로로 활용됐다. 주로 적의 공격이 예상되는 취약한 지점에 설치하였다. 서암문도 창릉천에서 쉽게 오를 수 있는 구릉의 정상부에 위치하고 있다.


서암문은 여느 암문과 마찬가지로 성문 상부에 문루를 마련하지 않았다. 대부분의 암문 출입구가 네모난 형태를 보이는데 서암문은 외관상 무지개 모양의 홍예 형태를 띠고 있다. 문 내부에는 문짝을 달았던 지도릿돌과 장군목이라는 빗장을 건너질렀던 방형의 구멍이 남아있다. 서암문의 주변은 지형이 낮고 험하지 않아 취약지대에 속했다. 이를 감안해 다른 암문에 비해 성벽을 높게 쌓았다. 또한 성문과 연결된 성벽을 ㄱ자 모양으로 돌출시켜 접근하는 적을 측면에서도 공격할 수 있도록 했다. 서암문은 성내에서 생긴 시신을 내보내는 문이라 해 시구문이라고도 불렸다.



▲ 둘레교



▲ 둘레교에서 바라본 원효봉, 백운대, 만경대, 노적봉 




▲▼ 수문


이곳은 북한산성에 설치한 2개의 수문 중 한 곳이다. 다른 수문은 중성 지역 계곡에 있다. 수문은 성벽 하단에 문을 내어 성 안의 문을 외부로 흘려보내는 배수 시설이다. 대개는 적의 침투에 대비한 철책 시설을 마련해 방어 기능까지 갖추고 있으며 수문의 규모가 작을 경우는 수구라 했다. 북한산성을 쌓을 때에 패장이라는 기능별 감독관을 두었는데, 성벽 축조를 담당한 '축성 패장'과 수문과 수구의 공사를 지휘한 '수구 패장'도 별도로 두었다. 이런 사실로 미루어 수문 축조에 고도의 건축 기술이 필요했다고 보인다.




▲ 북한산성 방문자센터(2층)


방문자센터의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동절기 오후 4시)까지입니다. 저는 오후 5시 조금 지나서 방문했는데, 다행히 아직 퇴근하지 않은 직원이 있어서 16문 스탬프를 찍어주었고 기념품으론 북한산성 기념배지와 기념타올을 받았습니다.


▲ 북한산성 16문 투어 기념스탬프


북한산성 16개의 문 앞에서 찍은 인증사진을 보여주면, 방문자센터 직원이 일일이 확인하고 직접 스탬프를 찍어줍니다.


▲ 북한산성 기념배지


▲ 북한산성 기념타올




▲ 서울특별시 은평구 진관동의 북한산성입구 버스정류장에서 산행을 마칩니다.


2017/03/14 - [다시 가는 100대 명산] - 북한산성 16문 스탬프 투어 ① 북한산성입구 정류장 ~ 의상봉 ~ 용출봉 ~ 문수봉 ~ 대남문

2017/03/16 - [다시 가는 100대 명산] - 북한산성 16문 스탬프 투어 ② 대남문 ~ 대동문 ~ 백운봉암문 ~ 북한산 백운대

댓글(6)

  • 2017.03.19 14:58 신고

    북한산성입구 정류장까지 완주하시느라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 2017.03.19 19:27 신고

    세상에나..힘드셨겠어요. 전 생각만해도 끔찍해서..하하하..산행을 안해본 사람이라 그렇네요.

  • 2017.03.20 08:12 신고

    목표를 달성하는 기분이 상당할 것 같아요 함께 등산 하는 기분이 드는 것 같아요

  • 2017.03.20 14:28 신고

    선연님 포스팅을 다시 한번 체크하는중입니다
    곧 서울 산행을 한번 해 볼려고요^^

  • 2017.03.23 22:56 신고

    멋집니다. 정보도 가득하구요.
    우연히 들렸다가 옛추억 하나 되새기고 갑니다. ^^

  • 2017.04.01 13:37 신고

    와우~ 이 많은 정보를 모두 올리시려면...,
    많은 노력이 엿보이네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