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의 금강산, 대둔산

1. 산행 일시 : 2019년 10월 20일 일요일, 10:53 - 14:18


2. 산이름    : 대둔산 마천대(878m)


3. 소재지    : 충청남도 논산시 벌곡면ㆍ금산군 진산면, 전라북도 완주군 운주면


4. 산행 코스 : 대둔산주차장 → 동심바위 → 금강구름다리 → 마천대(정상) →  용문골삼거리 → 낙조대 → 용문골삼거리 → 용문굴 → 칠성봉전망대 → 용문굴 → 신선바위(용의 입) → 용문골 등산로 입구 → 대둔산주차장


5. 산행 거리 및 소요시간 : 6.47Km(3시간25분)


대둔산주차장(10:53) → 1.77km → 금강구름다리(11:57) → 0.55km → 마천대(12:25) → 0.61km → 용문골삼거리(12:48) → 0.46km → 낙조대(13:04) → 3.08km → 대둔산주차장(14:18)

 

6. 대둔산 정보



대둔산은 전북 완주군 운주면과 충남 논산시 벌곡면, 금산군 진산면 사이에 위치한 산이다. 하나의 산을 두고 전북과 충남에서 도립공원으로 지정하였다. 이 산은 최고봉인 마천대를 중심으로 기암괴석들이 제각기 위용을 자랑하며 늘어서 있고, 멀리서 바라보는 산세도 뛰어나 '호남의 금강'이라 부르기에 손색이 없다.


남과 북으로 두 얼굴을 지닌 대둔산은 등산로 역시 양쪽 지형이 상반된다. 완주(남) 쪽은 기치창검을 든 암봉들이 석림을 이뤄 보는 이로 하여금 저절로 감탄을 자아내게 한다. 대둔산의 명물인 케이블카, 금강구름다리 등이 설치되어 있어 많은 관광객을 유혹한다. 반면에 논산(북) 쪽은 협곡을 거느린 깊은 숲을 이뤄 완주 쪽보다 수량이 풍부하고 폭포가 장관을 이룬다. 군지골의 제1폭포와 화랑폭포, 금강폭포는 그 앞에서 단 10분도 견디지 못할 정도로 피서지로는 제일이다.


7. 대둔산 산행 지도 및 gpx 파일 다운로드




2019-10-20-전북-완주군-대둔산주차장-금강구름다리-대둔산마천대-낙조대-용문굴-칠성봉전망대-용문골등산로입구-대


8. 산행 사진


▲ 대둔산주차장(전북 완주군 운주면 산북리 611-34)에서 대둔산 산행을 시작합니다.


▲ 대둔산주차장


▲ 민속 전주식당에서 이른 점심을 먹고 올라갑니다. 


▲ 대둔산악구조대(대둔산산악정보센터)와 대둔산케이블카  



▲ 한국불교 태고종 원효사


▲ 동심바위 안내판


신라 문무왕때 국사 원효대사가 처음 이 바위를 보고 발길이 떨어지지 않아 3일을 이 바위 아래서 지냈다는 전설속에 지금도 이곳을 찾는 이의 발길을 멈추게 한다. 


▲ 2012년 12월 2일에 찍은 추억의 '동심바위' 사진입니다. 세월이 유수같다는 말이 실감나네요.


▲ 상부케이블카 갈림길(↓ 등산로, 등산로 ↑, 상부케이블카 →)


▲ 금강문 안내판


임진왜란 당시 왜군들이 금산을 점령하였을 때 영규대사가  의병과 함께 싸우기 위해 연곤평으로 진군할 당시 이 금강문을 통과하였고, 권율장군의 전승지인 이 계곡은 대둔산 제일의 절경으로서 기암괴석이 금강산을 방불케한다 하여 금강계곡으로 불리운다. 


▲ 금강구름다리


▲ 구름다리로 올라갑니다.


▲ 대둔산케이블카 상부역사


▲ 대둔산주차장과 대둔산케이블카 하부역사



▲ 금강구름다리 전에서 바라본 대둔산 마천대 정상과 삼선계단







▲ 약수정휴게소


▲ 육각정


▲ 삼선계단갈림길 전의 삼선계단 안내판입니다. 


▲ 삼선계단갈림길(← 삼선계단 30m, 마천대정상 400m ↗)입니다. 2012년 12월 산행시에는 삼선계단을 경유해서 마천대로 올라갔었는데요. 오늘은 삼선계단을 오르는 등산객들이 긴 행렬의 줄을 서서 기다리고 있어 오른쪽의 계단을 따라 바로 마천대 정상으로 올라갑니다. 



▲ 이정표(← 마천대 정상 150m, ↓금강구름다리 500m, 용문골삼거리 450m →)


▲ 이정표(↓낙조대 1.2km, 마천대↑)


▲ 대둔산 마천대 정상


▲ 블랙야크 명산 100 인증장소인 대둔산 마천대 개척탑(大芚山 摩天臺 開拓塔)입니다. 대둔산의 정상인 마천대는 전북 완주군 운주면과 충남 논산시 벌곡면의 경계에 있습니다. 


이 개척탑은 1970년 11월에 완주군민의 정성을 모아 군청 청원을 비롯하여 많은 군민이 자재를 직접 운반하여 해발 878m 위에 10m 높이의 콘크리트 탑으로 건립하여 대둔산의 상징으로 등반객의 사랑을 받아 오다 1989년 기존 콘크리트 탑 위에 스테인레스 판으로 정비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음. 


1989. 10.


▲ 대둔산 마천대에서 바라본 서대산


▲ 대둔산 마천대에서 바라본 서대산과 진악산


▲ 대둔산 마천대에서 바라본 구봉산, 운장산, 천등산




▲ 낙조대 방향으로 직진합니다.


▲ 이정표(← 마천대(정상) 300m, 용문골삼거리 300m →)


▲ 뒤돌아본 대둔산 마천대 정상




▲ 용문골삼거리(↓ 마천대(정상) 600m, 태고사/낙조대 400m↑, 용문골 400m →)에서 낙조대를 다녀온 후 용문골로 내려갑니다. 


▲ 뒤돌아본 대둔산 마천대 정상(제일 오른쪽 봉우리)



▲ 제일 뒤쪽의 봉우리가 낙조대입니다.



▲ 이정표(← 낙조산장 0.12km, ↓ 마천대 0.90km, 낙조대 0.12km↑, 태고사 0.79km →)


▲ 낙조대



▲ 낙조대에서 바라본 서대산, 오대산, 진악산


▲ 낙조대에서 바라본 대둔산 정상인 마천대



▲ 낙조대에서 바라본 계룡산




▲ 뒤돌아본 용문골삼거리


▲ 칠성봉전망대 갈림길(← 칠성봉전망대 60m, ↓용문골삼거리 400m)에서 용문굴과 칠성봉전망대를 다녀옵니다.


▲ 용문굴(龍門굴)


당나라 정관 12년 선도대사가 이곳에서 도를 닦고 있을 때 용이 이 바위 문을 열고 승천하였다고하여 그후부터 용문굴이라 이름하였다. 


▲ 칠성봉전망대



▲ 칠성봉전망대에서 바라본 칠성봉(七星峰)


석봉 일곱개가 병풍처럼 아름답게 서 있는데 용문골에서 용이 승천하기 직전에 일곱개의 별이 이곳에 떨어졌다하여 그 후부터 칠성봉이라 불러 왔다. 



▲ 뒤돌아본 칠성봉전망대



▲ 칠성봉전망대 갈림길



▲ 신선바위(용의 입)


용문골에는 용의 입 모양 형상을 가진 굴(신선바위)이 있다. 이 굴의 길이는 약 15m이며 자연발생적으로 형성된 동굴로 전해지고 있다. 동학농민혁명 당시 우금치 전투에서 패배한 농민군들이 신선암 부근의 신선바위로 은신하였다고 하며, 높은 고지임에도 불구하고 일년내내 샘에서 물이 나와 전혜의 요새로 평가를 받고 있다. 


▲ 대둔산도립공원 암장 이용 준수사항


▲ 이정표(← 용문골등산로입구 800m, ↓용문굴 250m, 통행금지 →)




▲ 용문골등산로 입구의 안내판


▲ 용문골등산로 입구의 이정표(← 마천대정상 2.2km, 신선암 800m)


▲ 용문골 등산로 입구


▲ 용문골 버스정류장


▲ 대둔산주차장으로 내려가면서 뒤돌아본 용문골 버스정류장 


▲ 대둔산삼거리


▲ 도립공원 대둔산(道立公園 大芚山) 표지석


▲ 대둔산주차장(전북 완주군 운주면 산북리 611-34)에서 대둔산 산행을 마칩니다. 



댓글(11)

  • 2019.11.06 07:09 신고

    대둔산 멋진곳이네요.
    전 못 가본곳이라 한번 올라 가고 싶습니다.

  • 2019.11.06 07:39 신고

    가을빛이 가득한 대둔산이네요.
    요즘 산행하기에 너무 좋을 것 같습니다..^^

  • 2019.11.06 14:29 신고

    저도 삼선계단 한번 올라보고 싶어요.
    다리는 좀 후들거릴꺼 같지만요.ㅎㅎ
    멋진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2019.11.06 16:14 신고

    아름다운 대둔산 풍경 잘 보고 갑니다!~

  • 2019.11.06 22:33 신고

    한폭의 산수화를 본것 같네요
    호남의 명산답게 아름답네요
    구경잘하고 갑니다.

  • 2019.11.07 05:11 신고

    대둔산에 다녀오셧군요?
    요즘 날이 좋고, 멋진 풍경이 있어서, 풍경진사분들이 자주 찾으시는 명산이더라고요^^

  • 2019.11.07 08:06 신고

    오늘 아침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2019.11.07 16:46 신고

    대둔산의 가을 풍경 멋지네요~
    남은 오후도 즐거운 시간 되세요^^

  • 2019.11.07 17:53 신고

    아름다운 가을단풍들과 기암괴석들이
    늘어서 있는 대둔산을 산행하고
    오셨군요,,
    역시 이곳 대둔산의 묘미는 삼선계단을
    타고 올라가는 짜릿한 스릴을 느낄수
    있는 곳이지만 이날은 돌아서 올라
    갔군요..
    정상에서 보이는 아름다운 풍광들이 있어
    아마도 힘들게 정상에 올라가는것
    같기도 하구요..
    수고 많았습니다..
    산행기 잘보고 갑니다..

  • 자유와 정의를 위하여
    2020.04.19 19:33

    대둔산을 한 번도 못 가봐서 화요일(2020,04,21)날 갈 계획입니다. 첨 가는 길은 항상 조심이 되어 인터넷 여러군데를 찾아봤는데 이곳에서 자세하게 설명을 잘 해 놓으셨네요~, 아직 가지는 않았지만 필요한 지식은 많은 도움이 되었고 또 산행 중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