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평 메밀꽃축제

1. 여행 일시 : 2017년 9월 10일 일요일


2. 여행지    : 태기산(1,261m) + 2017 평창 효석문화제(봉평 메밀꽃축제)


3. 소재지    : 강원도 평창군 봉평면 


4. 축제일정 : 2017년 9월 2일 ~ 10일(9일간) 


5. 2017 평창 효석문화재(봉평 메밀꽃축제) 소개

  

2017년 평창 효석문화제는 현대 단편소설의 대표작인 메밀꽃 필 무렵 작품의 배경지인 봉평에서 자연과 문학이 함께하는 축제로 가산 이효석 선생님의 문학적 가치를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함께 공감하고 즐기는 2017 대한민국 우수축제이다.


무엇보다 이효석문학선양회의 30여년간 노력해 온 선양사업을 기초로 지역주민 모두가 한결같이 자발적으로 참여하고 봉사하여 완성되는 축제라는 점은 정말 뿌듯한 자랑거리이다.


눈부시게 찬란한 가을의 길목에서 아름답고 애틋한 추억들로 한 가득 채워드리고 싶은 이 마음을 수줍게 전해본다.

메밀꽃보다 사랑스러운 당신께.



6. 2017 평창 효석문화제 축제장 지도





7. 여행 사진


▲ 태기산 산행 후에 약 20분 걸려 봉평 메밀꽃 축제장에 도착했습니다.  주차장에서 봉평전통시장을 경유해서 봉평체육관쪽으로 한바퀴 돌아봅니다.



▲ 길가의 코스모스가 아름답게 피어 있습니다.


▲ 메밀의 고장 봉평(蓬坪) 


▲ 가산공원의 가산이효석상


▲ 가산공원(可山公園) 표지석


▲ 오론쪽의 건물은 메밀꽃체육관입니다.


▲ 메밀꽃 필 무렵


산허리는 온통 메밀밭이어서 피기 시작한 꽃이 소금은 뿌린 듯이 흐믓한 달빛에 숨이 막힐 지경이다.


동이는 물 속에서 어른을 해깝게 업을 수 있었다. 젖었다고는 하여도 여윈 몸이라 장정 등에는 오히려 가벼웠다.


▲ 메밀꽃 필 무렵


나귀가 걷기 시작하였을 때, 동이의 채찍은 왼손에 있었다.

오랫동안 아둑시니같이 눈이 어둡던 허생원도 요번만은 동이의 왼손잡이가 눈에 띄지 않을 수 없었다.

걸음도 해깝고 방울소리가 밤 벌판에 한층 청정하게 울렸다.

달이 어지간히 기울어졌다.




▲ 2018 평창동계올림픽 마스코트인 수호랑과 반다비


▲ 외나무다리를 건너갑니다. 조심 ~ 조심


▲ 메밀꽃밭에 도착했습니다.





▲ 길가에 핀 붉은강낭콩




▲ 백일홍과 메밀꽃


▲ 허생원과 성서방네 처녀가 사랑을 나누던 물레방앗간



▲ 문학길 등산로 안내판







▲ 이효석문학관입니다. 입장료는 어른 2,000원, 청소년 1,500원, 어린이는 1,000원입니다.  이효석문학관은 관람하지 않았고 이효석 생가로 발길을 옮깁니다.


▲ 이효석 생가





▲ 이효석 문화예술촌 조성공사로 생가 주위가 조금 어수선합니다. 



▲ 현재의 이효석 생가터가 작가가 직접 살았던 곳인지 알고 있었는데, 실제로 살았던 곳은 이곳에서 700m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네요.


이효석 생가터는 이곳에서 서쪽으로 약 700m 떨어진 곳에 위치하고 있다. 생가 터의 건물은 이효석 선생 출생 당시의 모습을 잃은 상태이며 현재 개인 소유지로 부지확보가 어려워 지역 원로들의 고증을 바탕으로 부득이 이곳에 생가를 복원하게 되었다.


▲ 이효석문화예술촌 조성공사가 한창 진행중이었습니다.




▲ 춘하추동예술단


▲ 메밀스케치



▲ 뗏목체험장도 운영하고 있네요. 어른은 5,000원, 어린이는 3,000원, 어린이 보트는 1,000원입니다. 수상자전거도 있습니다.



▲ 2018 평창동계올림픽 개최를 앞두고, '2018년'을 멋진 돌다리로 만들어 놓았습니다.







▲ 봉평 메밀꽃 축제의 주차장에서 이번 여행을 마칩니다.


[기타 산행] - 횡성 · 평창 태기산

[야생화] - 태기산의 야생화

댓글(30)

  • 이전 댓글 더보기
  • 2017.09.26 13:47 신고

    메밀꽃이 참 예쁘게 피었습니다ㅎㅎ

  • 2017.09.26 14:02 신고

    계절이 돌아오면 온 밭에 눈이 내린듯 장관이 펼쳐지네요. 소박한 메밀꽃이 모여 군락지를 이루니 감탄이 절로 나오는것 같아요 =) 메밀의 고장답게 메밀을 이용한 맛깔나는 음식들도 많은데요. 오감만족할 수 있는 여행지로 제격이네요~ 이효석 문학의 깊이와 그 이야기를 마음으로 곱씹으며 걷기에도 좋은 곳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선선해지는 날씨에 건강 유의하시고 오늘도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2017.09.26 14:10 신고

    메밀꽃이 정말 예쁘네요.^^

  • 2017.09.26 14:48 신고

    예전에는 그렇게 멀게 느껴지지 않았는데 요즘에는 너무 멀게 느껴지네요.
    몸이 많이 게을러진 것 같아요. 내년에는 꼭 한 번 다시 가보고 싶습니다.^^

  • 2017.09.26 15:27 신고

    봉평 메밀 축제 작년에 갔었던곳
    다리 밑 돌다리도 걸어보구요 ㅎ
    다시 이렇게 보니 새롭네요 ^^
    하얗게 내려앉아있던 메밀꽃들..얼마나 예쁜지...
    덕분에 예쁜 메밀 잘보고 가요 ^^

  • 2017.09.26 18:54 신고

    봉평에 다녀오셨군요.
    전 작년에 다녀왔는데 좋더라구요.
    잘 보고 갑니다.

  • 2017.09.26 23:34 신고

    멋진 행사에 참여 하셨군요. 메밀꽃 필 무렵이 생각 났었는데 그곳을 다녀 오셨군요.

  • 2017.09.26 23:38 신고

    올 5월에 봉평에 방문했을때 전통시장에 방문했다가 휘닉스파크쪽에 갔는데 문화예술촌 공사하던데 꽤나 오랫동안 공사하는군요..
    봉평이 볼게 많더라구요 저도 시장 들렀다가 차로 천천히 이동하고 가면서 둘러봤었네요 ㅎㅎ

  • 2017.09.26 23:38 신고

    2013년인가 마지막으로 가 보고 한동안 못가봤는데, 그 동안 새로 생긴 게 제법 있군요. ㅎㅎ

  • 2017.09.27 00:51 신고

    늘 지나치기만 했던 곳이네요.
    늘 다음에는 가봐야지, 가봐야지 하면서 못갔던 곳.
    이렇게 포스팅으로 만나니 반갑네요. ㅎㅎ

  • 2017.09.27 07:05 신고

    메밀꽃 축제장을 너무 예쁘게 꾸며 놓았네요. 하얀 메밀꽃도 너무 예쁘고요. 꾹 누르고 갑니다. 즐거운 수요일 되세요.

  • 2017.09.27 09:42 신고

    메밀꽃밭부터 해서 생가, 뗏목체험까지 가족들과 놀러가기 딱 좋은 코스네요. 좋은 글 잘봤습니다^^

  • 2017.09.27 10:07 신고

    봉평메밀꽃축제 가볼만하네요^^
    즐거운 수요일보내세요 ~~~

  • 2017.09.27 12:48 신고

    당나귀 너무 귀엽네요ㅋㅋ

  • 2017.09.27 16:15 신고

    메밀꽃 한 번도 본적 없는데 , 실제로 보면 어떨지 너무 궁금합니다 ㅎㅎ

  • 2017.09.27 17:43 신고

    메밀은 그저 음식으로만 생각했었는데 그러고보니 '메밀꽃 필 무렵'이 있었군요. ^^
    자주 보지 못하는 메밀꽃..본고장 답게 참 잘 꾸며졌네요.

  • 2017.09.27 18:40 신고

    포스트 잘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2017.09.27 22:47 신고

    메밀국수만 생각하다..
    메밀꽃을 보니 이쁘네요...

  • 2017.09.28 15:17 신고

    봉평의 메밀꽃 축제장은 매년 이맘때 가장 아름다운
    메밀꽃들의 장관을 만날수 있는곳 같습니다..
    덕분에 아름다운 메밀꽃 축제장 이곳저곳 잘보고
    갑니다..

  • 2017.09.29 21:44 신고

    정말 가보고 싶었던 곳인데 몇년째 마음만 먹고있네요. ㅎㅎ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