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용봉산

1. 산행 일시 : 2016년 3월 12일 토요일, 08:59 - 12:05


2. 산이름    : 용봉산(381m)


3. 소재지    :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면ㆍ예산군 덕산면


4. 산행 코스 : 둔2리 경로당 → 가루실고개 → 수암산 삼각점 → 악귀봉 → 노적봉 → 용봉산 → 최영장군활터 → 용봉산 자연휴양림


5. 산행 거리 및 소요시간 : 7.60km(3시간 6분) = 용봉산 정상까지 6.35km(2시간 17분) + 하산 1.25km(49분)


 둔2리경로당(08:59) → 1.12km →  가루실고개(09:17) → 1.16km → 수암산 삼각점(09:35) → 3.31km → 악귀봉(10:39) → 0.43km → 노적봉(11:01) → 0.33km → 용봉산 정상(11:16) → 0.32km → 최영장군활터(11:38) → 0.93km → 용봉산 자연휴양림(12:05)


6. 산행 횟수 및 순위 : 블랙야크 명산100 30좌 인증, 한국의 산하 인기명산 100 38위


7. 상세정보


 용봉산은 381미터에 불과한 낮은 산이지만 산 전체가 기묘한 바위와 봉우리로 이루어져 충남의 금강산이라 불릴 정도로 아름답다. 보는 위치에 따라서 각각 다른 수묵화를 보는 듯 달라지는 풍경을 즐길 수 있다. 또한 정상에서의 예당평야와 수덕사를 품은 예산 덕숭산, 서산 가야산 조망이 시원스럽다. 

용봉산이라는 이름은 용의 몸에 봉황의 머리를 얹은 형상이라는 데서 유래했다. 남쪽 중턱과 서쪽 산록에 완만한 경사가 길게 이어지고 군데군데 소나무 군락이 있다. 장군바위와 백제 고찰인 용봉사, 보물 355호인 마애석불 등 많은 문화재가 곳곳에 남아 있다. 옛 문헌에 영봉사라고 기록되어 있는 용봉사는 지금 대웅전과 요사체 2동만이 남아 있다. 하지만 고려시대에는 절 크기가 아흔아홉채에 달하고 불도를 닦는 승려수가 천여명에 이를 만큼 큰 절이었다고 한다. 또 용봉사에는 강마촉지인을 한 석가모니를 그린 탱화가 있다. 

용봉산을 낀 홍성 일대는 충절의 고향답게 만해 한용운 선사, 백야 김좌진 장군, 최영 장군, 사육신 성삼문 등의 생가와 9백의총, 위인들의 삶의 흔적과 백제 부흥의 마지막 보루였던 임존성 등 역사 유적지가 도처에 남아 있다. 더욱이 최근 개발된 홍성온천이 예산의 덕산온천과 더불어 온천 관광지로도 이름이 높다.


8. 산행 지도 및 용봉산 GPX 파일 다운로드



2016-03-12-충남-예산군-둔2리경로당-홍성군-악귀봉-노적봉-용봉산-최영장군활터-용봉산자연휴양림-산행.gpx




9. 산행 사진


▲ 둔2리 경로당(가루실연꽃마을 경로당) : 충남 예산군 덕산면 둔리 519-22


▲ 둔리저수지



▲ 사거리 갈림길 : 수암산 정상 1.0km의 이정표에 속아서 수암산 정상 방향으로 올라갑니다.


▲ 수암산 안내도에는 사거리에서 2.1km의 거리에 수암산이 표기되어 있습니다만, 그 당시에는 정확히 확인하지 못했고 이정표만 보고 올라갔습니다.





▲ 팔각정


▲ 수암산에서 바라본 덕숭산과 가야산






▲ 수암산 삼각점 : 해발고도 259m, 다음과 네이버 지도에는 이곳이 수암산 정상으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 수암산 삼각점에서 조금 더 걷다가 되돌아섭니다.





▲ 수암산 등산안내판


▲ 사거리 갈림길




▲ 멀리 전망대가 보입니다.


▲ 수암산 방향 조망


▲ 내포신도시 안내판과 

                                            ▼ 내포신도시


▲ 내포문화숲길 안내판



▲ 용바위 이정표와 안내판


▲ 용바위




▲ 병풍바위






▲▼ 삽살개바위



▲ 물개바위







▲▼ 두꺼비바위






▲ 솟대바위와 왼쪽 뒤로 약간 보이는 행운 바위





▲  용봉산의 보물(옆으로 크는 나무) 안내판과  

                                                                       ▼ 옆으로 크는 나무 : 수령이 약 100년된 용봉산의 보물입니다.


▲ 노적봉







▲ ▼ 뒤돌아본 악귀봉과 노적봉



▲ 용봉산(381m) 정상 : 충청남도 홍성군 홍북면


▲ 최영장군활터 방향으로 갑니다.




▲ 최영장군활터 이정표와 안내판 : 최 영 장군이 소년시절에 애마의 능력을 시험하기 위해서 내기를 했다고 한다. 화살을 쏘아서 말이 빨리 가면 큰 상을 내리고, 화살이 빠르면 말 너의 목을 치겠다는 내기였다. 말은 자신있게 고개를 끄덕이며 대답했다. 소년 최 영은 말을 타고 건너편 남동쪽 5킬로미터 지점의 홍성읍에 있는 은행정 방향으로 화살을 쏘았다. 동시에 말과 함께 바람처럼 달렸다. 최 영이 말과 함께 단숨에 목적지에 도착했지만 화살은 보이지 않았다. 최 영은 약속대로 사랑하는 애마의 목을 칼로 내리치는 순간 화살이 피융하며 지나가는 것이었다. 최영은 자신의 경거망동을 크게 후회하며 뜨거운 눈물을 흘렸다고 한다. 나라를 위해 큰일을 하자고 약속했던 애마를 그 자리에 묻어주었다. 지금도 홍성읍 국도변 은행정 옆에 금마총이라고 부르는 말 무덤이 있다. 여러분이 서있는 이곳은, 바로 최 영 장군이 무술연마를 하며 활을 쏘았던 곳이다.    


▲ 최영장군활터에서 바라본 용봉산 정상




▲ 흔들바위













▲ 산림휴양타운으로 내려갑니다.




▲ 용봉산 자연휴양림 매표소



▲ 용봉산 산림전시관




댓글(4)

  • 2016.03.14 12:48 신고

    용봉산은 평소에 무척이나 오르고 싶었던 산이었습니다.
    산은 낮지만 기암괴석이 너무나 웅장한 곳이더군요. ㅎㅎ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십시요^^

    • 2016.03.14 17:48 신고

      말씀하신대로 산은 조그마하지만 기암괴석의 바위산으로 이루어져 있어 볼거리가 많죠.
      방문 감사드립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2016.03.21 11:43 신고

    용봉산 다녀 온지 일년이 되었군요
    멋진 바위들이 많았던 재미있는 산이라 기억됩니다^^

    • 2016.03.21 13:43 신고

      네. 산은 그다지 높지 않은데 아기자기한 바위들로 멋있는 산이죠.
      즐거운 한 주 되세요.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