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타산 : 댓재 ~ 두타산 정상 ~ 베틀바위 ~ 무릉계곡주차장

1. 산행 일시 : 2020년 11월 8일 일요일, 11:16 - 16:48

 

2. 산이름    : 두타산(1,353m)

 

3. 소재지    : 강원도 삼척시 미로면 · 하장면, 강원도 동해시 삼화동

 

4. 산행 코스 : 댓재 → 햇댓등 → 삼각점(1028)봉  → 통골재 → 두타산 → 대궐터삼거리 → 대궐터 → 베틀봉 → 미륵바위 → 베틀바위전망대 → 신선교 → 무릉계곡매표소 → 무릉계곡주차장

 

5. 산행 거리 및 소요시간 : 12.41Km(5시간 32분)

 

댓재(11:16) → 4.28km → 통골재(12:48) → 2.11km → 두타산(14:08) → 3.17km → 베틀봉(15:24) → 1.07km → 베틀바위전망대(16:01) → 1.78km → 무릉계곡주차장(16:48)

 

6. 삼척, 동해 두타산 상세정보

 

 

두타산은 부처가 누워있는 형상으로 박달령을 사이에 두고 청옥산과 마주하고 서 있다. 울창한 수림과 기암절벽에 노송이 뿌리를 내려 산세가 수려한 두타산은 강원도 국민관광지 1호로 지정돼 있다.
두타산의 '두타(頭陀)'란 '속세의 번뇌를 버리고 불도를 닦는 수행'을 말한다. 이는 두타산이 불교와 인연이 깊은 불교의 도량임을 미루어 짐작할 수 있다. 지금은 삼화사, 관음암, 천은사가 남아 있지만 10여개의 사찰이 있다는 옛기록으로 보아 무릉계는 불교가 크게 번성했던 두타의 도량이었던 같다.

 

7. 삼척, 동해 두타산 산행 지도 및 GPX 파일 다운로드

 

 

 

2020-11-08-강원-삼척-댓재-햇댓등-통골재-두타산-베틀봉-미륵바위-베틀바위전망대-무릉계곡주차장.gpx
0.12MB

 

8. 산행 사진

 

▲ 백두대간 댓재(강원도 삼척시 하장면)에서 두타산, 베틀바위 산행을 시작합니다. 댓재는 삼척시 하장면과 미로면의 경계에 있는 고개입니다. 

 

▲ 백두대간(白頭大幹) 댓재(해발 810m) 표지석

 

▲ 댓재(↓ 황장산 0.6km, 두타산 6.6km ↑)에서 산신각을 경유해 햇댓등 방향으로 올라갑니다.

 

▲ 뒤돌아본 댓재입니다. 앞으로 보이는 산은 백두대간 황장산입니다. 

 

옛날부터 영동과 영서를 넘나드는 보행로로 이용되어 온 댓재는 강원도 삼척시 미로면 상사전리에 위치한 고개로 해발고도 810m이며, 두타산으로부터 10km쯤 남쪽의 산줄기에 있다. 「산경표」에는 죽현, 「조선지도」 「해동여지도」 「대동여지도」에는 죽령(竹嶺)이라 표기되어 있다.

옛날부터 대나무가 많다고 하여 죽현, 또는 죽치령으로 불리고, 댓재에서 발원한 하천을 죽현천이라고 한다. 조선시대에는 두타산과 쉰움산 사이에 두타산성이 있었고, 무릉계곡을 따라 삼척에 다다르게 된다. 동쪽으로는 죽현천을 따라 내려가다가 반점치를 넘어 정선에 이를 수 있었다고 하는데 지금의 하장면 지역으로 추정된다.

산신각이 위치하고 있어, 댓재를 넘는 사람들은 이곳에서 무사 안전을 기원하였다. 

 

▲ 산신각

 

▲ 이정표(← 댓재옛길(상사전리) 3.38km, ↓ 댓재정상 0.52km, 두타산 6.1km ↑)

 

 

▲ 햇댓등(← 두타산 5.7km, ↓댓재 0.8km)인데요. 두타산 방향의 이정목이 땅에 떨어져 두 조각으로 조각나 있습니다. 두타산 방향을 잘 모르고, 무심코 정면 방향으로 가시면 알바입니다. 

 

▲ 이정표(← 댓재 0.9km, ↓ 햇댓등 0.5km, 두타산 5.2km ↑)

 

 

▲ 이정표(↓ 댓재 1.3km, 두타산 4.8km ↑)

 

▲ 이정표(↓ 댓재 2.2km, 두타산 3.9km ↑)

 

▲ 삼각점봉(1028봉)

 

▲ 삼각점봉에서 바라본 청옥산과 두타산 

 

▲ 이정표(↓ 댓재 2.8km, 두타산 3.3km ↑)

 

 

▲ 앞의 이정표가 있는 갈림길이 통골재입니다. 

 

▲ 블랙야크 백두대간 44구간 인증지인 통골재(← 두타산 2.1km, ↓ 통골하산길, 구룡골 ↑, 댓재 4.0km →)

 

▲ 이정표(↓ 통골재 0.7km, 두타산 1.4km ↑)

 

 

▲ 샘터갈림길(샘터 90m →)

 

▲ 두타산 정상에 도착합니다.

 

▲ 두타산 정상석과 백두대간 등산로 안내도

 

▲ 블랙야크 명산100 인증장소인 두타산 정상석(1,353m)입니다. 

 

▲ 두타산에는 한 개의 정상석이 더 있는데요. 삼척시에서 설치한 백두대간 두타산 정상석(1,353m)입니다. 

 

▲ 두타산에서 바라본 백병산, 덕항산, 연화산, 매봉산, 태백산, 함백산, 백운산, 두위봉

 

▲ 두타산에서 바라본 가리왕산, 청옥산, 고적대, 갈미봉

 

▲ 두타산에서 무릉계곡 및 베틀바위 방향으로 내려가는 길입니다. 

 

▲ 두타산 코스 1-9

 

▲ 백두대간 청옥산, 고적대, 갈미봉

 

 

▲ 두타산 코스 1-8

 

▲ 두타산 코스 1-7

 

▲ 뒤돌아본 두타산 정상

 

▲ 쉰움산 갈림길(↓ 두타산, 무릉계곡방향 ↑, 천은사 →)입니다. 오른쪽은 쉰움산을 경유해 천은사 방향으로 내려갈 수 있는 등산로입니다. 직진합니다. 

 

 

▲ 대궐터삼거리입니다. 대궐터삼거리에는 대궐터 방향의 이정표 표시가 없는데요, 오른쪽 방향이 대궐터로 가는 길입니다.  대궐터삼거리에서 미륵바위로 가는 가장 빠른 길은 대궐터삼거리에서 대궐터, 베틀봉을 경유해서 미륵바위로 진행하면 됩니다. 

 

▲ 대궐터삼거리 = 두타산 1-6지점(← 무릉계곡관리사무소 4.3km · 두타산성 2.2km, ↓ 두타산, , 대궐터 →)의 이정표

 

▲ 뒤돌아본 대궐터삼거리

 

▲ 두타산 코스 1-3-4

 

▲ 왼쪽 무릉계곡방향으로 이동합니다. 

 

▲ 앞의 이정표가 있는 갈림길이 대궐터입니다. 

 

▲ 대궐터(← 무릉계곡관리사무소, ↓ 두타산, 베틀봉 ↑)에도 베틀봉 방향의 이정표 표시가 없는데, 직진하면 베틀봉으로 가는 길입니다. 

 

▲ 베틀봉인데요. 지적삼각점(삼척 402, 2005 재설)과 아주 작은 표지석이 있습니다. 왼쪽은 무릉계곡 방향으로 내려가는 길입니다. 오른쪽으로 이동합니다. 

 

▲ 베틀봉에서 약 6분 정도 걸려 갈림길에 도착했는데요. 이 갈림길에는 이정표가 없습니다. 이 곳을 무심코 지나쳐서 직진하면 알바입니다. 이 곳 갈림길에서 산악회 리본을 잘 보시고 왼쪽으로 내려가시면 됩니다.  

 

 

▲ 갈림길(← 두타산성 0.6km, ↓ 등산로아님, 베틀바위전망대 0.3km →)에서 베틀바위전망대 방향으로 내려갑니다.  

 

▲ 미륵바위 갈림길(← 매표소 1.5km, ↓ 두타산성 0.7km, 미륵바위 ↑) 입니다. 오른쪽 방향으로 나무에 가려 희미하게 보이는 바위가 미륵바위인데요. 미륵바위를 관람하고 갈림길로 다시 돌아와 매표소 방향으로 이동합니다. 

 

▲ 미륵바위

 

허목(1596-1682)의 두타산기, 김효원(1532-1590)의 두타산일기, 김득신(1604-1684)의 두타산에 기록되어 있는 산봉우리가 미륵봉이며, 이 바위는 미륵봉 능선에 위치하여 보는 각도에 따라 미륵불, 선비, 부엉이의 모습을 닮았다.

400여 년 전 그 분들도 미륵바위를 보았다. 지금처럼 길도 좋지 않았을텐데, 어떻게 이곳까지 유람하였을까?

 

▲ 머리와 얼굴의 눈, 코, 입 주위가 선명히 드러나는 미륵바위

 

▲ 미륵바위 갈림길로 돌아와 매표소 방향으로 이동합니다.

 

▲ 베틀바위전망대로 내려가는 길입니다. 중앙으로 보이는 바위가 베틀바위입니다.

 

▲ 베틀바위전망대 앞(↓ 베틀바위 0.2km, 베틀바위전망대 ↑, 매표소 1.4km →) 이정표입니다. 베틀바위전망대에서 베틀바위를 구경한 후에 갈림길로 돌아와 매표소로 내려갑니다.  참고로 베틀바위전망대 앞의 이정표는 미륵바위 방향을 베틀바위로 표기하고 있네요. 

 

▲ 앞의 계단을 내려가면 베틀바위전망대 안내판이 있고, 오른쪽으로 돌면 베틀바위를 구경하실 수 있습니다. 

 

▲ 베틀바위전망대 안내판

 

 

▲ 베틀바위전망대에서 바라본 베틀바위

해발 550m에 위치한 베틀바위는 베틀처럼 생겨 붙여진 이름으로 산악인들 사이에는 베틀릿지 비경, 천하비경 장가계, 소금강이라고 불리며, 옛날 하늘나라 선녀가 하늘나라 질서를 어겨 인간세상으로 내려왔다가 비단 세 필을 짜고 하늘로 올라갔다는 전설이 깃들어 있는 곳이다. 

 

▲ 베틀바위전망대에서 바라본 미륵바위 방향

 

▲ 베틀바위전망대의 바위

 

 

 

 

▲ 베틀바위전망대에서 베틀바위를 조망하고 매표소 방향으로 내려갑니다.

 

 

▲ 뒤돌아본 베틀바위전망대

 

▲ 회양목 군락지

 

베틀바위와 미륵봉 일원 10만 여평 대지에 넓게 펼쳐진 회양목은 강원도 회양 지역에서 많이 자라는 암수한그루 상록활엽관목으로 3~5월에 연한 노란꽃이 핀다. 척박한 석회암을 자양 삼아 오랜시간 인고하며 커가는 모습이 인간을 닮았다. 비바람 치는 황량한 토양 아래 100여 년 넘게 이 곳을 지켜온 회양목은 그 허브향과 함께 이 곳을 찾는 사람에게 기운을 복돋우고, 마음의 상처, 관절의 통증을 없애주는 효능이 있다. 

 

▲ 베틀바위전망대에서 매표소로 내려가면서 오른쪽으로 올려다본 베틀바위

 

▲ 베틀바위 오른쪽으로는 미륵바위 방향과 베틀바위전망대가 한 눈에 들어옵니다.

 

▲ 갈림길(↓ 베틀바위 0.5km, 올라오는길 ↑, 내려가는길(옛길) →)입니다. 어느 길로 가든 아래에서 만납니다.

 

▲ 다시 만나는 갈림길(↓ 올라가는길, 매표소 1.1km↑, 내려오는길 ↘)입니다.

 

▲ 전망바위

 

▲ 전망바위에 올라 내려다본 무릉계곡주차장

 

▲ 이정표(↓ 베틀바위 0.8km, 매표소 0.8km ↑, 등산로 아님 →)

 

▲ 이정표(← 베틀바위 1.0km, 등산로아님 ↑, 매표소 0.6km →)

 

▲ 숯가마터

 

삶의 지혜가 인간세계로 이어진다. 우리 선조들은 이곳에 자생하는 울창한 참나무를 잘라 모아 숯가마 안에 차곡차곡 쌓아 숯을 구어 내다 팔며 살았다. 숯 작업은 1주일 이상 불을 지펴야 하고 이 때 원목의 30% 정도가 숯으로 만들어진다.

 

▲ 신선교(← 용추폭포 3.1km, ↓ 베틀바위 1.5km, 매표소 0.1km ↑)

 

▲ 신선교 앞의 베틀바위 산성길 노선도

이 길은 동해시와 동부지방산림청이 무릉계곡 숲길 안전관리 및 산림보호를 위한 공동산림사업으로 조성하였습니다. 베틀바위 산성길은 태고의 원실림 휴휴(休休) 이승휴 사색의 길, 베틀릿지 비경, 소원의 길, 두타산성터와 박달령을 지나, 용추 · 쌍폭포로 이어지는 두타비경으로 이야기가 있는 공간, 상서로운 기운이 행운을 부르는 길(吉)한길, 소원이 이루어지는 희망의 길입니다.  

 

▲ 신선교에서 바라본 무릉계곡

 

▲ 신선교를 건너면 바로 앞에 무릉계곡명승지 매표소와 무릉계곡명승지 관리사무소가 있습니다. 

 

 

▲ 무릉계곡주차장

 

▲ 무릉계곡주차장(강원 동해시 삼화동 858-3)에서 두타산, 베틀바위 산행을 마칩니다. 

댓글(6)

  • 2020.11.12 07:09 신고

    두타산은 벌써 겨울 느낌이 드는군요.
    들머리 해발이 800M 정도여서 오르는 길은 크게 높지는 않으나
    산세가 만만치는 않아 보입니다
    베틀바위가 아주 멋집니다^^

  • 2020.11.12 07:50 신고

    두타산의 베틀바위 너무 멋집니다.
    산행하고 싶어 지는군요~~!!

  • 2020.11.12 13:47 신고

    이번에는 삼척의 두타산으로 산행을
    다녀 오셨군요..
    이곳은 벌써 늦가을의 정취를 느낄것 같은
    향량함이 느껴제게도 하구요..
    역시 두타산 산행길에서는 베틀바위의
    장관이 압권 이기도 하구요..
    수고 많았습니다.
    산행기 잘보고 갑니다..

  • 2020.11.12 20:51 신고

    두타산은 벌써 나뭇잎이 모두 떨어져버렸네요. 같은 한반도인데 산장의 겨울은 벌써 와버렸네요. 추위를 많이 타는 저는 벌써 봄이 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합니다. 나름 겨울산행도 의미가 있겠지만요.

  • 2020.11.13 06:51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020.11.14 23:32 신고

    가을 두타산 산행 멋지십니다.. 저도 전국 산행을 계획했던거 오래전 일인데 가물가물 ㅠㅠ
    가까운 산이라도 좀 다녀야겠어요^^;

Designed by JB FACTORY